최종편집 : 2020-06-01 10:35 (월)
온세미, 머신 비전용 흑백 CMOS 이미지센서 내놔… 360fps 촬영
상태바
온세미, 머신 비전용 흑백 CMOS 이미지센서 내놔… 360fps 촬영
  • 김주연 기자
  • 승인 2019.09.16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세미컨덕터의 CMOS 이미지센서 'ARX3A0'./온세미컨덕터
온세미컨덕터의 CMOS 이미지센서 'ARX3A0'./온세미컨덕터

온세미컨덕터는 일대일 화면비(aspect ratio)의 30만 픽셀 해상도를 제공하는 흑백 상보성금속산화물반도체(CMOS) 이미지센서(CIS) 'ARX3A0'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제품은 초당 360프레임(fps) 속도로 글로벌 셔터처럼 작동하면서도 후면조사형(BSI) 롤링 셔터 센서만큼의 크기·성능·감도 이점을 누릴 수 있는 이미지 센서다. 소형 보조 보안카메라, 머신 비전(Machine Vision), 증강현실(VR), 가상현실(VR) 시스템처럼 위치 측정 및 동시 지도화(SLAM) 기능이 들어간 장치에 적합하다. 특히 AR·VR 기기에 적용하면 사용자의 눈 움직임을 모니터링해 보여지는 이미지를 조정, 멀미 증상을 완화할 수 있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30fps로 촬영할 경우 19㎽ 미만의 전력을, 1fps로 촬영하면 2.5㎽의 전력을 소모해 전력 소모량이 낮다. 0.1인치 크기의 정사각형 형태로, 다이(die) 크기는 3.5㎜라 최대의 센서 화각을 확보할 수 있다.

온세미컨덕터의 NIR+ 기술을 탑재한 액티브 픽셀(active-pixel, 560×560) 어레이를 기반으로 제작돼 빛이 전혀 없거나 사람의 눈으로는 감지할 수 없는 빛만 존재하는 환경에서도 근적외선(NIR) 파장에 탁월한 고감도 이미지를 제공한다. 화면상에 움직임이나 빛의 변화가 감지될 경우 저전력 모드가 자동으로 해지되는 고급 전력 관리 기능도 제공돼 웨이크(wake) 기능을 구동하기 위해 필요한 에너지를 절약할 수 있다.

대다수의 이미지 센서들은 오로지 비주얼 애플리케이션을 염두에 두고 개발됐지만, 이 제품은 전통적인 화상(viewing) 시스템뿐 아니라, 갈수록 첨단화되고 지능화되는 최첨단 시스템을 목적으로 설계된 최초의 디지털 이미지 센서 중 하나라고 회사는 설명했다.

ARX3A0은 칩 스케일 패키지(chip scale package)와 재건 웨이퍼 다이(reconstructed wafer die) 두 형태로 제공된다. 온세미컨덕터의 업계를 선두하는 PC기반의 데브웨어(DevWare) 시스템에서 동작되는 평가보드들과 프로토타입 모듈은 온세미컨덕터와 공인 유통업체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지안루카 콜리(Gianluca Colli) 온세미컨덕터 이미지 센서 그룹 소비자 솔루션 사업부 부사장 겸 총괄은 “AI가 비전기반 시스템의 필수 요소로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 이제 세상은 새로운 유형의 인텔리전스로 공유되고 있다"며 "ARX3A0는 머신 운영에 비전이 필수적인 역할을 하는 새로운 유형의 머신을 위해 개발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