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3-30 18:32 (월)
인텔, 2020 도쿄올림픽에서 혁신 기술 선보여
상태바
인텔, 2020 도쿄올림픽에서 혁신 기술 선보여
  • 김주연 기자
  • 승인 2019.09.16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텔은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도쿄올림픽조직위원회(TOCOG) 및 광범위한 파트너사들과 협력해 2020 도쿄올림픽에서 혁신적인 기술들을 선보일 것이라고 16일 밝혔다.

인텔은 2020 도쿄올림픽에서 3대 중점 분야인 컴퓨팅(Compute), 연결(Connect), 경험(Experience)을 선보일 예정이다.

먼저 인텔은 3차원(3D) 선수 트래킹(3DAT) 기술을 통해 관중과 선수들 간 연결을 강화하고, 새로운 올림픽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다. 현장 관리자 교육에도 가상현실(VR)을 활용한다.

3DAT는 인공지능(AI)을 이용한 최초의 컴퓨터 비전 솔루션으로, 경기 중 실시간에 가까운 통찰력과 오버레이 시각화(overlay visualization)로 올림픽 관중들의 시청 경험을 향상시킨다.

3DAT는 인텔이 개발하고 알리바바의 클라우드 인프라 내 인텔 기반 데이터센터에서 호스팅된다. 올림픽방송서비스(OBS)와의 제휴를 통해 기동성이 뛰어난 팬틸트 장착형 카메라 4대를 사용, 선수의 포즈와 움직임을 포착한 다음, 인텔 제온 프로세서에 최적화된 포즈 평가 알고리즘을 적용해 선수의 움직임에 대한 생체역학(biomechanics)을 분석한다.

이 시스템은 100m 및 기타 육상경기의 즉시 재생 중 데이터를 방송 오버레이 시각화로 추출한다.

IOC와 인텔은 IOC의 경험과 TOP 파트너인 인텔의 기술 전문성을 결합, 여 올림픽 조직위원회의 운영을 지원하는 솔루션을 정의 및 구현하기 위해 협력하고 있다. VR 훈련은 경기장에서 주요 관리자들에게 몰입형 학습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활용된다.

인텔의 VR 훈련 시스템은 더욱 정확하고 객관적인 피드백을 바탕으로 학습에 대해 더욱 현실적인 경험을 제공하여 훈련 효율성을 높여준다. 인텔 제온 및 인텔 코어 프로세서가 탑재된 VR은 비용을 절감하고 훈련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

해당 훈련에는 디지털 버전 구축으로 알려진 ‘디지털 트위닝(digital twinning)’이 포함되며, 이는 훈련·계획·시뮬레이션 등에서 데이터의 힘을 발휘하기 위한 여러 기회를 창출해 낸다.

인텔은 기가비트 연결, 새로운 모빌리티 솔루션, 몰입감 넘치는 시청 경험, 최첨단 스마트시티 애플리케이션 및 첨단 방송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는 길을 터주는 5세대(5G) 이동통신ㄴ 기술과 인프라 플랫폼을 통해 2020 도쿄올림픽을 역사상 가장 혁신적인 올림픽으로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시스코(Cisco)는 네트워킹 장비 부문의 현지 공식 파트너로, 연결되고 안전한 2020 도쿄올림픽을 구현하는데 핵심적인 역할을 맡고 있다. 인텔 제온 프로세서, SOC 및 SSD와 같은 인텔의 혁신적인 기술은 시스코가 42여개의 올림픽 경기장과 선수촌, 도쿄올림픽조직위원회(TOCOG) 본부, 방송시설, 호텔 등 경기장 이외 시설을 연결하는 세계 최대 무대에서 올림픽 운영을 지원하는 안전하고 신뢰 가능하며 유연한 네트워크를 구축할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인텔은 파트너들과 함께 근거리무선통신(NEC) 기반 얼굴인식을 비롯한 역사상 가장 몰입감 넘치는 올림픽 경험을 만들고 있으며 도쿄올림픽조직위원회와 함께 인텔 AI 솔루션으로 2020 도쿄올림픽의 주제곡을 만들고, 2020 도쿄올림픽에 앞서 e스포츠 경기를 개최한다.

NEC 얼굴인식은 도쿄 올림픽·패럴림픽에 대규모 언굴인식 시스템인 네오페이스(NeoFace)를 제공한다. 인텔 코어 i5 프로세서로 구동되는 얼굴인식 기술은 선수, 자원봉사자, 미디어 및 경기장 입구 및 숙박시설 관계자들을 포함하여 30만명 이상의 사람들을 식별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신분증 위조 등에 관한 위험을 사전에 방지하고 신분증 확인을 위한 긴 대기시간을 줄이는 등 여러 장점을 제공한다.

인텔은 이와 함께 인텔 트루 VR을 이용한 올림픽 중 첫 라이브 VR 방송을 진행했다. 인텔 트루 VR은 개막식과 폐막식, 육상 및 체조, 비치발리볼 등을 비롯한 2020 도쿄올림픽의 다양한 스포츠 및 장소에 배치되며, 이들 컨텐츠는 올림픽 중계권을 확보한 방송사를 통해 배포될 예정이다.

2020 도쿄올림픽 공식 비트는 ‘스포츠’, ‘일본문화’, ‘일상생활’ 및 ‘자연’ 등의 주제를 반영한 1,000여개의 각기 다른 사운드 샘플을 통해 만들어졌으며, 이 다섯 종류의 리듬은 인텔 인공지능 솔루션을 사용해 수집됐다.

이 경쾌한 비트는 콜(베이스 리듬)과 반응(응답 리듬) 두 부분으로 구성된다. 관중들은 콜 파트를 듣고 반응 파트를 따라 박수를 치게 된다. 도쿄올림픽조직위원회와 협력하여 라이브 공연장을 포함한 경기장에서 #20Beat로 흥을 북돋으며 선수들의 경기력을 극대화시킬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릭 에체바리아(Rick Echevarria)는 인텔의 올림픽 프로그램 총괄 매니저는 “인텔은 선수, 참가자, 관중, 그리고 올림픽 관계자들의 경험을 끌어올리면서 기술이 어떻게 비즈니스를 변화시킬 수 있는지를 보여주기 위해 2020 도쿄올림픽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 통합을 제공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