챗봇170315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상단여백
HOME 리뷰 모바일
휴가철, 데이터 로밍 요금 폭탄 피하는 방법

[아이티투데이 김지영 기자] 통신에서 뜻하는 로밍(Roaming)이란? 국내에서 쓰던 휴대폰을 해외에서도 사용 가능하게 해주는 서비스다. 보통은 타국가의 이동통신 회사의 통신망을 대여해 사용한다.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이해 해외로 떠나는 여행객들이 늘고 있다. 그러나 자칫 여행에 들떠 데이터 사용을 차단하지 않은채로 애플리케이션이 자동 업데이트 되거나, 도착 국가와 사용량에 따른 로밍서비스를 사전에 신청하지 않고 사용하다가는 요금 폭탄으로 낭패를 볼 수 있다.

따라서 해외에서 데이터를 이용하지 않을 계획이라면 각 통신사의 고객센터에서 데이터 로밍을 차단하는 방법도 있지만 그보다 더 손쉽게 스마트폰에서 데이터를 차단하는 방법을 추천한다. 단, 스마트폰의 전원을 재부팅 할 때 마다 재설정이 필요하고, 일부 단말기에 따라 데이터 사용이 발생할 수 있다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 데이터 로밍 해제하기

안드로이드 기반의 스마트폰 사용자라면 바탕화면에서 설정으로 들어간다. 설정으로 들어왔다면 네트워크 더보기를 선택한다. 그리고 모바일 네트워크 항목을 찾아 터치한다. 마지막으로 '데이터 로밍' 항목에서 체크박스 선택을 해제한다.

▲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에서 데이터 로밍을 해제할 수 있다.(이미지=티월드)

■iOS 기반 스마트폰 데이터 로밍 해제하기

iOS 기반의 스마트폰 사용자라면 바탕화면에서 설정을 선택한다. 셀룰러 항목을 찾아 터치한다. 여기서 셀룰러데이터를 다시 선택한 뒤 LTE 활성화 데이터를 해제한다.

▲ iOS 기반 스마트폰에서 데이터 로밍 해제할 수 있다.(이미지=티월드)

스마트폰에서 데이터 사용을 해제하더라도 무료 Wi-Fi 망에서는 데이터 이용이 가능하다. 또한 여행 국가에서 그 나라 유심(USIM)카드를 구매해 데이터를 사용할 계획이라면 다시 설정에서 데이터를 활성화하면 된다.

한편, 국내 이동통신 3사들도 데이터 로밍 요금 폭탄을 염려하는 소비자들을 위해 체류 기간, 국가, 사용패턴 등에 따른 다양한 로밍 서비스로 여행객 공략에 나서고 있다. 그 중에서도 로밍 접속 차단 상한액을 대폭 낮추는 요금제를 최근 선보이고 있다.

SK텔레콤은 이달 초 부터 데이터 로밍 요금이 하루 2만원이 넘으면 데이터 접속을 자동으로 차단하는 데이터 로밍 요금제를 내놨다. KT는 현재 데이터 로밍 요금이 월 10만원 이상 초과시 차단하는 서비스에서 하반기 내로 5만원으로 차단 기준 금액을 낮출 계획이다. LG유플러스 또한 올해 말 까지 데이터 차단 금액 기준을 하향 조정할 계획이다.

해외에서 보안이 취약한 무료 와이파이에 노출될 경우 데이터 로밍 비용을 아끼려다가 악성바이러스로 개인정보가 유출될 가능성도 있다. 따라서 해외 여행시 데이터 이용 여부에 따라 데이터를 차단하거나 합리적인 로밍 요금제를 선택하는 것이 즐겁게 휴가를 즐길 수 있는 방법이다.

김지영 기자  veryjihyo@ittoday.co.kr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로밍#휴가#스마트폰#통신사#이통사#모바일요금#로밍요금#요금제#skt#kt#유플러스

김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