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이벤트_171211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상단여백
HOME 리뷰 컴퓨팅
에이수스 젠북3, 최고의 가벼움으로 승부LG그램의 980g보다 가벼운 910g 기록

[아이티투데이 박근모 기자] 노트북은 무엇보다 가벼워야 한다. 태생적으로 들고 이동하면서 작업할 수 있는 컴퓨터가 바로 노트북이나 랩탑이기 때문이다.

우리는 노트북을 선택하기 위해선 크기, 무게, 성능, 디자인, 배터리, 그리고 가격 등 여러가지를 고민한다. 모든걸 다 만족하면 좋겠지만, 아직까지 이 기준을 100% 만족하는 제품은 나오지 않았다. 그나마 최근에 LG 그램이 '울트라씬' 노트북 분야에 가장 근접했다는 평을 받았다.

하지만 여기에 또 하나의 제품을 포함해야 할 것 같다.

▲ 에이수스 젠북3의 전체적인 패키지 모습. 기존과는 달리 상당히 고급스럽게 구성됐다.

에이수스가 최근 내놓은 젠북3(모델명 UX390UA) 이다. LG전자 그램의 980g보다 가벼운 910g의 무게를 내세운 제품이다. 두께 역시 아이폰6와 비슷한 11.9mm에 불과하다.

▲ 아이폰6와 두께 비교. 아이폰6와 비교될만한 얇은 두께를 보여준다.

이 정도 무게와 두께라면 현재 시판되고 있는 노트북 중에서는 가장 얇고 가벼운 셈이다.

그동안 LG 그램의 단점으로 지적돼온 기판이 휘어지는 현상도 극복했다. LG 그램은 가볍게 만들기 위해 본체를 합금과 플래스틱 재질을 사용해, 장시간 사용할때 발열로 인해 기판이 휘어지는 현상이 발생한다는 지적을 받았다.

하지만 이 제품은 상하판 모두가 알루미늄으로 만들어져 가벼움과 강성을 모두 만족시키고 있다.

또한 디스플레이는 강화유리가 아닌 코닝사의 고릴라 글래스4를 사용했다.

기자 업무상 항상 노트북을 지니고 다녀야 하지만, 일주일간 사용하면서 무게로 인한 스트레스는 전혀 받지 않았다.

특히 노트북을 들고 이동하면서 사용하다 보면 전원 어댑터의 부피에 따른 스트레스를 받기도 하는데, 이 제품은 요즘 트렌드처럼 소형화되고 가벼운 어댑터를 채택하고 있다.

외관을 전체적으로 살펴보면 상판은 블루계통의 은은한 색과 함께 금색의 테두리를 포인트로 넣어서 기존 에이수스나 MSI, 기가바이트 등의 제품과는 달리 고급스런 느낌을 준다.

▲ 우측면 모습. USB-C 포트 1개가 있다. 이 포트를 이용해서 데이터 연결과 전원 충전도 할 수 있다.

가장 최근 출시된 제품이어서 인지 우측면에 USB-C 타입 포트가 있다. USB-C을 통해서 데이터 연결과 전원케이블 연결까지도 하나로 가능하다.

사용하면서 발생한 단점은 여기서 발생한다. 무게와 두께를 위해서 기존 USB보다 얇은 USB-C을 채택했는데, 이 포트를 1개만 넣어뒀다.

따라서 전원 케이블을 연결해서 충전 중에는 블루투스 장치만으로 마우스나 기타 외부 장치를 연결해야만 한다. 차기작에서는 USB-C 포트를 최소 2~3개 더 추가하면 좋을 것 같다.

▲ 좌측면 모습. 3.5파이 오디오 단자가 위치하고 있다.

왼쪽에는 3.5파이 오디오 포트가 있다.

워낙 제품 자체가 이동성을 강조해서 얇고, 가벼움으로 승부를 하다보니 외부 기기와 연결할 수 있는 확장 포트가 상당 부분 빠지게 된 것으로 생각된다.

▲ 위에서 본 시야각. FHD 해상도를 지원하고 시야각이 상당히 우수하다.

성능면에서는 인텔 i7 cpu와 16GB 메모리, 512GB SSD 스토리지 등 최상급에 해당한다. 성능이 높다면 자연스럽게 따라오는게 발열일텐데, 이 제품은 얇게 만든 와중에도 냉각팬을 장착했다.

▲ 전체적인 키보드 모습. 터치패드 상단에 지문인식 장치도 존재한다. 키보드에 한글 각인이 아직 되어있지 않다. 국내 정식 출시 제품에는 각인이 될 전망이다.

하지만 얇은 두께에 비해 너무 고성능을 집어 넣다보니, 도서관처럼 조용한 곳에서는 냉각팬 소음이 귀에 거슬릴 정도다. 과거 삼성전자가 선보인 울트라씬 노트북 아티브도 발열로 인한 냉각팬 소음을 지적받았다.

차기작에서는 반드시 보완해야할 대목으로 보인다.

이번에 에이수스가 출시한 젠북3는 일주일간 사용했을때 특별히 불만족스러웠던 점은 없었다.

다만, 워낙 얇게 만들다보니 외부 확장 포트가 부족하다는 점, 냉각팬의 소음이 거슬린다는 점 등을 보완한다면 울트라씬 노트북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예상된다.

▲ UX390UA 스펙

박근모 기자  suhor@ittoday.co.kr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수스#젠북3#LG그램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박근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