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컴퓨팅
티맥스소프트, 유럽에 25억원 규모 SW수출 계약

티맥스소프트가 국내 소프트웨어(SW) 기업으로는 최초로 유럽 시장에서 대형 SW 수출 계약에 성공하며 본격적인 유럽 시장 공략에 나선다.

티맥스소프트(대표 장인수)는 최근 핀란드의 ‘사회보장보험공단(Kela)’에 메인프레임 리호스팅 솔루션인 오픈프레임 수출 계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인 유럽 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30일 밝혔다.

티맥스소프트가 체결한 이번 계약은 총 25억 원 규모의 대형 SW 수출 계약으로, 국내 SW 기업으로는 유럽 및 핀란드의 공공기관과 체결한 최초의 사례이다.

이번에 티맥스소프트가 유럽 시장에서 오픈프레임 사업을 수주하게 된 요인으로는 티맥스소프트 ‘오픈프레임’의 기존 메인프레임과의 완벽한 호환성과 함께 시스템 모더나이제이션(modernization)에 대한 우수한 기술력과 뛰어난 기술서비스가 고객으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국내의 삼성생명과 메리츠화재는 물론 미국의 GE캐피탈, 일본의 노무라증권과 같은 대형 금융 사이트에서의 오픈프레임 도입 성공사례와 함께, 해외시장 공략을 위해 글로벌 IT 컨설팅 기업인 CGI그룹과의 파트너쉽을 통해 현지 고객을 대상으로 적극적인 영업을 펼쳐 나간 것이 주효했던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 티맥스소프트의 오픈프레임 패키지 박스

핀란드의 사회보장보험공단인 Kela는 지난 1937년에 설립된 기관으로 설립 당시에는 핀란드의 퇴직수당 관련 업무를 수행했지만, 현재 소아복지, 실업수당, 질병수당, 건강보험, 학생복지, 국민연금 등을 관리하며 핀란드 모든 연구 거주자들에게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계약 체결로 Kela는 기존의 7,000MIPS 규모의 IBM 메인프레임을 티맥스소프트의 리호스팅 솔루션인 오픈프레임을 통해 시스템을 모더나이제이션하게 된다.

이번 리호스팅 프로젝트는 오는 2017년 1월부터 2018년 3월까지 약 15개월에 걸쳐 진행되며, 티맥스소프트는 영국 법인과 함께 개발 및 기술지원을 수행하게 된다.

이와 함께 티맥스소프트는 Kela와의 3년 간 초기 계약이 종료되는 4년 차 이후부터는 매년 10억원 이상의 유지보수 매출도 추가로 발생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티맥스소프트 장인수 사장은 “최근 대한민국 ICT 수출입 동향에 따르면, 의존도가 높은 스마트폰 산업의 부진으로 인해 전년 동기 대비 33% 이상 수출이 감소하는 등 경제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스마트폰 시장이 포화상태에 다다르고 있는 것을 감안할 때 국내 ICT 산업도 전통적인 제조업에서 벗어나 고부가가치 산업인 SW 수출에 힘을 기울여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박근모 기자  suhor@ittoday.co.kr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티맥스소프트#오픈프레임

박근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