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4-06 14:23 (월)
저렴한 가격으로 3D프린팅·CNC·레이저 모두 쓰는 3D 프린팅 기기 나와
상태바
저렴한 가격으로 3D프린팅·CNC·레이저 모두 쓰는 3D 프린팅 기기 나와
  • 김주연 기자
  • 승인 2020.03.25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엘코퍼레이션이 저렴한 가격대로 3D프린팅을 체험할 수 있는 '스냅메이커(Snapmaker) 오리지널(1.0)버전 3-in-1'을 국내에 공급한다./엘코퍼레이션

3D 프린터 전문기업 엘코퍼레이션(대표 임준환)은 저렴한 가격대로 3D프린팅을 체험할 수 있는 '스냅메이커(Snapmaker) 오리지널(1.0)버전 3-in-1'을 국내에 공급한다고 24일 밝혔다.

엘코퍼레이션이 공급하는 '스냅메이커 1.0버전 3-in-1'은 3D프린팅뿐 아니라 일반인이 경험하기 어려운 컴퓨터 수치제어(CNC), 레이저 각인 등 세가지 기능을 하나의 기기에서 처리할 수 있어 제작자의 다양한 아이디어와 상상을 현실로 구현할 수 있다. '스냅메이커 1.0버전 3-in-1'의 지원 운용체제(OS)는 윈도우뿐 아니라 애플의 맥OS도 포함한다.

가격대가 다른 3D프린터에 비해 저렴하고 제품 크기도 335X289X272㎜로 부담스럽지 않아 다양한 분야와 공간에서 사용 가능하다. 알루미늄 합금의 프레임 재질이어서 사용하기 편리해 일반 가정은 물론, 취미나 공예용 프린터로 활용할 수 있다. 소규모 주문제작형 기업이나 소호(SOHO)기업, 초·중·고교의 교육용 3D프린터로도 적합하다.

회사는 '스냅메이커 1.0버전 3-in-1'의 교육용 채택 확산을 위해 3D프린터의 겉면을 감싸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보호용 부대장비 '엔클로저'를 포함한 '교육용 번들 풀 패키지'를 함께 공급할 예정이다. '엔클로저'의 크기는 가로×세로×폭이 각각 358㎜여서 부피를 크게 차지하지 않는다.

엘코퍼레이션은 엔클로저가 포함된 '스냅메이커 1.0버전 3-in-1'의 '교육용 번들 풀 패키지'를 다음달 첫째 주부터 공급할 예정이다.

한편, 엘코퍼레이션은 스냅메이커 1.0버전에 이어 빌드 사이즈가 커진 2.0버전을 올 하반기 출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