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10 14:19 (월)
'FIDO 해커톤', 생체인식기술 새로운 아이디어 모여라
상태바
'FIDO 해커톤', 생체인식기술 새로운 아이디어 모여라
  • 김주연 기자
  • 승인 2020.03.30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해커톤 - 굿바이 패스워드 챌린지’ 포스터./FIDO얼라이언스

FIDO얼라이언스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함께 주최하고 정보통신기술협회에서 주관하는 개발자 지원 프로그램 ‘2020 해커톤 - 굿바이 패스워드 챌린지’ 참가자 온라인 접수가 다음달 22일까지 진행된다고 30일 밝혔다.

FIDO얼라이언스는 편의성과 보안성이 취약한 기존 패스워드 기반 온라인 인증 방식을 벗어나 보다 편리하고 강력한 온라인 인증 프로트콜의 표준화를 위해 전 세계 260여개 기업, 정부 기관, 연구소가 협업해 설립한 글로벌 기술표준협회다.

지난해 FIDO얼라이언스가 멘토십 프로그램을 중심으로 실시한 FIDO 해커톤은 대학생 및 스타트업 출신 수십여명의 참여자들이 핀텍, 블록체인, 이커머스, 드론, 사물인터넷, 리테일 등의 다양한 IT 분야에서 FIDO 프로토콜을 접목시켜 흥미롭고 혁신적인 서비스를 개발하는 성과를 도출했다.

삼성페이, 금융, 온라인 쇼핑 영역 등 우리 주변에서 수없이 사용되고 있지만 외부로 드러나지 않았던 FIDO 프로토콜의 강력한 보안성과 편의성에 대한 개념증명을 할 수 있었던 기회였고, 더불어 FIDO 저변 확대에 기여하는 장이 됐다.

 

'2020 FIDO 해커톤 - 굿바이 패스워드 챌린지'는 삼성전자, BC카드, eWBM, 에어큐브, 옥타코, 한국전자인증, 개인정보보호표준포럼 등이 후원 기관으로 참여한다. 프로그램 상세 일정, 혜택 및 기회, 교육 진행 방법, 단계별 심사 기준, 제공되는 리소스 등의 정보는 참가 안내서(RFP)나 FIDO 얼라이언스 한국워킹그룹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안길준 FIDO 얼라이언스 한국워킹그룹 공동의장은 “최근 글로벌 보건환경 변화로 인해 재택근무 관련 니즈가 급증되는 상황에서 보다 안전하면서도 사용자 편의성이 동시에 보장되는 비대면 인증과 원격접속 관련 기술 중심으로 온라인 서비스 개발이 가속화될 것”이라며 “글로벌 표준 스펙의 완성과 모든 플랫폼의 참여가 이루어진 FIDO 프로토콜을 중심으로 올해 FIDO 해커톤에서 다양한 서비스 개발에 대한 도전이 실현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