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12 14:02 (월)
라인, 데이터 플랫폼 공급업체로 클라우데라 선정
상태바
라인, 데이터 플랫폼 공급업체로 클라우데라 선정
  • 김주연 기자
  • 승인 2020.04.06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인 로고./라인
라인 로고./라인

클라우데라(지사장 강형준)는 네이버 라인(LINE)이 인공지능(AI) 기술 기반 사업 및 연구 통합 조직 ‘DSEC(Data Science and Engineering Center)’의 데이터 플랫폼 공급업체로 클라우데라를 선택했다고 2일 발표했다.

라인의 데이터 분야 통합 조직 DSEC는 매달 전 세계 약 1억8600만 명의 사용자에게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방대한 양의 다양한 데이터를 처리하고 이를 토대로 다수의 사업분야에 중요한 인사이트를 제공한다.

클라우데라의 데이터 플랫폼은 엔터프라이즈급 중앙집중화 보안과 거버넌스 기능을 갖췄다.  운영자가 보안, 규정준수, 데이터 분석을 위해 메타데이터의 변수를 설정하고, 유지할 수 있어 DSEC는 데이터를 더욱 효과적이고 안전하게 관리, 통제할 수 있다.

라인은 다양한 서비스와 데이터 웨어하우스를 통합, 데이터 플랫폼을 개선하고 데이터 안전성을 한층 더 확보하면서 조직 전체의 사용자에게 통제된 셀프 서비스 분석 정보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이는 기존 서비스의 사용성을 높이고 새로운 AI 서비스와 기능을 개발하기 위해 자사의 방대한 데이터베이스를 십분 활용해 모든 사업분야와 부서에서 데이터를 활용하는 방식을 개선, 촉진한다는 라인의 조직개편 방향과도 일치한다.

클라우데라는 라인의 데이터 아키텍처 구축 초기 단계부터 스케일 아웃(scale-out)의 확장 운영까지 데이터 기반 혁신을 성공적으로 이끌기 위해 클라우데라의 글로벌 전문 서비스 컨설팅 팀을 통해 지속적인 기술 도메인 전문지식과 노하우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라인은 자사의 빅데이터 인프라를 통합하는 동시에 다운타임을 최소화하고, 빅데이터 환경을 최적화해 서버 자원이 라인 서비스를 구동하는 머신 러닝 기술과 기존 분석 워크로드에서 효과적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하며, 동시에 일관적인 고도의 데이터 보안을 보장할 수 있게 된다.

이와 함께 클라우데라의 고객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으로 엔지니어들은 빅데이터를 효과적으로 관리, 확보할 수 있는 기술을 익히게 된다. 라인은 숙련된 인력을 통해 자사 사업의 기반이 되는 AI 기술의 연구개발 수준을 한층 더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최철호 라인 데이터 플랫폼 엔지니어 디렉터 겸 데이터 엔지니어링 펠로우는 “혁신을 이끌어가기 위해서는 빅데이터를 안전하게 관리하고 이용하며 확보하는 동시에 대중화할 수 있는 역량을 갖추는 것이 중요하다”며 “클라우데라의 빅데이터 플랫폼 아키텍처, 설계, 보안과 관련 전문성을 감안할 때, 이번 파트너십은 라인의 우수한 데이터 플랫폼을 한층 더 개선해 가치 창출 시간을 단축하고 데이터 보안을 강화하는 한편, 운영비용 절감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