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2-17 15:53 (월)
블랙베리-AWS, 차량 내 소프트웨어(SW) 플랫폼 개발 협력
상태바
블랙베리-AWS, 차량 내 소프트웨어(SW) 플랫폼 개발 협력
  • 김주연 기자
  • 승인 2020.01.09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랙베리 로고./블랙베리
블랙베리 로고./블랙베리

블랙베리는 아마존웹서비스(AWS)와 함께 차량용 소프트웨어 및 머신러닝(ML) 모델을 개발할 수 있는 커넥티드 카 소프트웨어 플랫폼을 개발한다고 9일 밝혔다.

이 커넥티드 카 소프트웨어 플랫폼은 블랙베리의 운용체제(OS) QNX와 AWS의 에지 및 클라우드 기술을 결합했다. 글로벌 자동차 업계에게 에지-투-클라우드 제품을 제공하게 된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갖는다.

블랙베리는 이를 통해 OS 및 무선(OTA)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서비스의 안전한 연결 및 통신을 강화할 계획이다. 세이지메이커(SageMaker)를 추가해 머신러닝 모델도 만든다. 차량 내 머신 러닝 추론까지 구현할 계획이다. 

완성차(OEM) 업체들은 AWS 기반 블랙베리 플랫폼을 활용해 게이트웨이, 통신제어장치(TCU), 엔진 컨트롤러, 디지털 콕핏, 도메인 컨트롤러 등 차내 시스템에 모두 적용되는 소프트웨어(SW) 플랫폼을 개발 및 실행할 수 있다. 차량 센서 데이터에 안전하게 접근, 플랫폼 내 AWS 기능을 통해 소프트웨어 애플리케이션 및 머신러닝 모델을 구축, 이를 차량에 적용해서 ML 추론 및 작동을 구현할 수 있다.

개인 맞춤형 콕핏 및 차량 오디오, 차량 상태 모니터링 및 최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 기능 등을 빠르게 개발, 배포할 수 있게 되는 셈이다. 

소프트웨어 중심의 새로운 전기차 및 자율주행 플랫폼에 활용하면 지속적으로 EV 배터리 수명을 모니터링 및 예측할 수 있고, 차량 하위 시스템을 관리할 수 있어 품질보증 비용을 전반적으로 통제할 수 있다. 또 중요한 보안 및 차량 소프트웨어 기능의 원활한 업데이트를 제공하며, 데이터 액세스 관리로 차량 데이터를 활용한 수익을 증대시킬 수 있다.

존 월(John Wall) 블랙베리 테크놀로지 솔루션 수석 부사장 겸 총괄 책임자는 “AWS와의 협업을 통해 OEM에 미래의 차세대 커넥티드 및 자율 주행 자동차를 개발할 수 있는 뛰어난 기초 소프트웨어 플랫폼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블랙베리의 기술과 경쟁력을 하나의 전용 클라우드 기반 제품과 통합함으로써 자동차 제조업체가 보안성과 신뢰성을 확보하는 동시에, 소비자가 원하는 운전 경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빌 배스(Bill Vass) AWS 테크놀로지 부사장은 “블랙베리 QNX와의 협력으로 차세대 전기차 및 자율주행 차량을 위한 보안 연결 및 최첨단 에지 컴퓨팅 기능을 제공하게 되어 기쁘다”며 “AWS의 자동차 업계 고객사는 클라우드, 사물인터넷 및 인공지능/머신러닝을 기반으로 한 흥미로운 신제품 및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다”고 밝혔다.


주요기사